즐겨찾기
관리자접속

쇼핑몰 배너

  • 커뮤니티
공지사항 공지사항 채용안내 채용안내 식단안내 식단안내 보도자료 보도자료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병원소식 병원소식
자유게시판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세상에서 가장 무서운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서요양병원 작성일19-05-03 01:30 조회621회 댓글0건

본문


c4f88a56e4b80d94be7f5738c9a25c02_1556811229_6074.PNG

이야기1


옛날 어느 두메 산골에

젊은 사냥꾼이 살고 있었습니다.

사냥을 나간 그는 어느날 산속을 헤메다가

나무 위에 앉아 있는 독수리를 발견하고

화살을 겨누고 있었지만,

그 독수리는 자신이 죽을 줄도 모르고 어딘가를

계속해서 노려 보고 있었습니다.

 

이상해서 자세히 봤더니 독수리는 뱀을 잡아 먹으려고

그 뱀을 노려 보느라 사냥꾼을 전혀

의식하지 못하고 있었던 것이었습니다.

 

그런데 뱀도 어딘가를 응시 하고 있었는데,

그것은 개구리를 잡아 먹으려고

독수리를 전혀 의식하지 못하고 있었던 것이었습니다.

 

개구리도 마찬가지로 무당벌레를 잡아 먹으려고

미동도 하지 않고 노려 보고 있었습니다.

 

이때 무당벌레도 꿈쩍 않고 있었습니다.

무당벌레는 진딧물에 정신이 팔려

개구리를 의식 하지 못 하고 있었습니다.

 

사냥꾼은 이러한 먹이 사슬을 보다가

슬그머니 활을 내려 놓고 갑자기

자신의 뒤를 돌아다 보았답니다.

 

혹시 누군가가 자신을 잡아 먹으려고

뒤에서 노려보는건 아닐까?' 하고 걱정 하면서...

 

사냥꾼은 볼 수 없었지만 이때 그를 뚫어지게

노려 보고 있는 적 아닌 적이 있었습니다.

 

그것은 바로  '죽음'이라는
모래 시계 였습니다.

 

사람의 천적은 시간이고 세월입니다.

세월이 여러분을 노려 보고 있습니다...

          - 좋은글 중에서 -

이야기2

세상에서 가장 무서운 것은 시간이다.

시간은 오늘도 우리들을  데리고 어디로 떠난다.

어느 누가 시간의 흐름을 멈추게 하고

아름다운 순간들을 다시 한번 음미하게 해 줄 수 있을까?


아직 지구 역사에는 시간의 물결을 타고 떠난 자가 돌아온 적이 없다.

히틀러도 나폴레옹도 레닌도 모택동도 그리고 독재자 김일성도...

이제는 모두 시간 속에서 갇혀 버렸다.

세상에서 가장 무서운 것은 시간이다.

시간 속에서는 잘난 자도 못난 자도 없다.

영웅호걸도 없고 절세 가인도 없다.

- 출처: 고독은 하나의 사치였다, 박건호 -


c9b6ec8b4beec66ddbc3d455322a95ed_1557071446_1088.PNG


요양병원에 입원해 있는 어르신들을 뵐 때 가끔 이런 생각이 듭니다

'분명 저분들도 우리처럼 젊었을때가 있었을 텐데...'


예전에 몇몇 어르신들이 하셨던 말씀들이 생각납니다.

' 권력 재물에 연연하지마라. 세월 앞에 장사 없다. 젊은데 무엇이 걱정이냐. 건강이 우선이다. 즐겁게 살아라'

앞서 가셨던 어르신들이 아무리 말해줘도 우리 스스로 정말 많은 생각을 하지 않는다면 인생을 살아가면서

정작 중요 한게 어떤 것인지 깨우치기 힘 들 것입니다.

또한 알면서도 현실과의 타협이라는 큰 장벽 앞에 그 마음들이 자주 무너지곤 합니다.

세월의 흐름이 무서운 이유는,

모든것을 돈으로 살수 있지만 세월은 그렇치 못하기 때문이 아닐까라는 생각도 해 봅니다.

어떻게 살아가야 인간 답고 가치 있는 삶인지 진지하게 생각해보는 시간이 되었길 바래 봅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Total 27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환자의권리와의무 영상정보처리기기 운영관리방침 개인정보취급방침